»
S
I
D
E
B
A
R
«
[책리뷰] 이나모리 가즈오의 1,155일간의 투쟁
Dec 10th, 2015 by Wegra Lee

내가 잘 모르는 일본 사람이 내가 잘 모르는 일본 회사를 위기에서 극복한 이야기를 담은 책이다. 물론 내가 일본을 잘 모르기 때문일 뿐, 엄청 유명한 일본인(이나모리 가즈오, 교세라와 KDDI 설립해 성공으로 이큰 경영계의 백전노장)이 일본인이라면 누구나 다 알법한 회사(JAL)를 죽음의 문턱에서 구해준 이야기다. 비유하자면 한게임과 카카오를 만든 김범수 씨가 파산 직전에 몰린 대한항공을 3년 만에 회생시키고 홀연히 떠나는 한 편의 모험담이다.

내가 이 책을 읽게 된 계기는 스타트업 경영에 도움이 될만한 교훈을 담은 책인지 알아보기 위해서였다. 물론 얼핏 보아도 규모 면에서 큰 차이를 보이지만, 기본 원칙이야 하나로 통하지 않겠는가?

결론부터 이야기하면 스타트업 경영을 위해서라면 급하게 읽어야 할 책은 아니다. 특히나 청년 창업자라면 크게 와 닿지 않을 수도 있다. 하지만 기업 규모가 어느 정도 커졌거나 중견 기업 이상에서 제법 경력을 쌓고 창업하는 경우라면 많은 것을 배우고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이 책은 이나모리 가즈오의 업적을 칭송하고 가르침을 주기 위해 쓰인 것이니 완전히 객관적이라 할 수는 없겠지만, 그 내용이 진실이라 가정한다면 그는 우리나라에는 이런 기업가가 과연 있을까 싶을 만큼 인격적으로 훌륭한 사람이다.

이나모리 가즈오는 주변 모두가 화려한 경력의 백전노장의 노년에 오점을 남길 것이라며 만류한 JAL 회생 프로젝트를 진두지휘하여, 결국 목표보다도 빠르게 정상 궤도에 올려놓고 체질까지 바꿔놓았다. 이 엄청난 신화를 가능케 한 원동력은 물론 개인 혼자의 능력만은 아닐 것이다. 수십 년간 지켜온 자신의 원칙, 의지, 인내, 추진력, 대척점에 서 있던 사람을 자기편으로 끌어들이는 매력, 그리고 분신이 되어 자신을 지지해주고 대신 뛰어줄 조력자를 키우는 능력 등이 잘 어우러지지 못했다면, 결코 그 거대한 관료적 기업을 회생시키지 못했을 것이다.

나의 부족한 경험과 짧은 식견으로는 아직 먼 나라 이야기처럼 들리는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이런 사람이 있다는 것이 부럽고, 이러한 정신을 본받아 존경받는 기업인들이 많아졌으면 하는 바람이다.

[책리뷰] 그로스 해킹
Oct 15th, 2015 by Wegra Lee

48614827

이 책이 처음 판매 순위에 올랐을 때 난

“뭐야? 내가 싫어하는 보안 책이 또 나왔군”

하며 저 멀리 관심 밖으로 밀어뒀다.

그렇게 볼 일 없을 것 같던 책이었는데.. 어느날 누군가가 무슨 이유에선지 내게 이 책을 주고가서.. 예의상 거들떠보게 되었다. 그런데..

“잉! 보안 책이 아니잖아!”

그렇다. 이건 스타트업을 위한 ‘마케팅‘ 책이었다. 그래서 마케팅 쪽 사람에게 그로스 해킹이 뭔지 아냐고 물어보니.. 모른단다.

그렇다. 이건 기존 마케팅 이론과 다른.. 말하자면 마케팅 분야에서의 스타트업이라 할 수 있는 이론, 혹은 실천법이라 할 수 있다.

이쯤에서 그로스 해킹이 무엇인지 알아보자.

그로스 해킹(growth hacking): 그로스 해킹은 전통적인 마케팅 교본을 집어 던지고, 그 자리를 검증 가능하고 추적 가능하며 확장 가능한 고객 확보 기법들로 대체하는 사업 전략이다. 전통적인 마케팅 도구가 광고, 홍보, 돈이었다면 그로스 해킹 도구는 이메일, 클릭당 지불 광고, 블로그, 플랫폼 API이다. 전통적인 마케팅에서는 ‘브랜딩’과 ‘마인드 공유’ 같은 모호한 개념들을 추구하는 데에 반해 그로스 해커들은 끊임없이 이용자와 성장을 추구한다. 그리고 그로스 해킹이 제대로 먹혔을 때 이 이용자들은 더 많은 이용자들을 만들며, 늘어난 이용자들은 더욱더 많은 이용자들을 끌어들인다. 그로스 해킹 기법은 스타트업을 아무 것도 아닌 것에서 위대한 것으로 변화시키는 성장 머신으로써 스스로 존속하고 자가 증식하는 창조적 존재이자 운영자이며 시스템이다.

-『그로스 해킹』(길벗, 2015)

내 나름 정의해보면 이렇다.

그로스 해킹은 제품의 성장(그로스) 원리를 파악해 그 핵심을 해킹하는 마케팅 실천 기법이다.

무슨 말인지 모르겠다면.. 최근 수년 간 급속히 성장한 스타트업들이 활용한 새로운 마케팅 기법들을 특징을 정리하고 방법론을 제시한 것이라 보면 된다. 드랍박스, 넷플릭스, 페이스북, 구글 등 여러 예가 나온다. 평소 스타트업 성공 스토리에 관심 많은 사람에게는 그 이야기 하나하나는 이미 잘 알고 있겠지만, 이 책은 그 방식들을 일관된 방법론으로 정립하려 시도한다는 점에서 여전히 읽어볼만할 것이다.

단순한 정립에서 그치지 않고 이 책 자체의 홍보에도 저자가 터득한 그로스 해킹을 적용해보았고, 성공적이었다. 그 방법도 책에 실려 있다. 한 발 더 나아가, 역자는 한국의 성공적인 스타트업들을 인터뷰하여 그들이 활용한 그로스 해킹 이야기까지 잔뜩 실었다.

스타트업을 이끄는 사람과 스타트업을 생각하는 사람들.. 기존 사업에서 새로운 방식의 마케팅을 시도해보고 싶은 사람들에게 권할만한 책이다.

at [개앞맵시 스타트업편]

[개앞맵시] 스타트업편
Aug 26th, 2015 by Wegra Lee

올만에 새로운 맵을 추가했다.

도전과 창의의 세계, 스타트업에 뛰어들려는 사람들을 위한 가이드. 처음 공개하는 현 버전의 구성은 아래와 같고, 총 48권의 책을 담았다.

개앞맵시_스타트업

https://www.mindmeister.com/568091418

스타트업을 살짝 경험해보긴 했지만 아는 게 많지 않아서 일단 이 정도로 시작.. 사람들이 많이 참여해서 하루 빨리 멋진 가이드로 성장하길 기대해본다.

»  Substance: WordPress   »  Style: Ahren Ahimsa